최종편집 2021-08-09 11:08 (월)
[화보] 안산 엄마들도 정인이 양부모 엄벌촉구 1인 시위
상태바
[화보] 안산 엄마들도 정인이 양부모 엄벌촉구 1인 시위
  • 김정환(미디어몽구)
  • 승인 2021.02.22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 중앙역 앞, 대아협 위해 안산님, 초콜릿 안산님의 시위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위해 안산님과 초콜릿 안산님이 안산 번화기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며 피켓 시위를 벌이고 있다.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위해 안산님과 초콜릿 안산님이 안산 번화기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며 피켓 시위를 벌이고 있다.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위해 안산님과 초콜릿 안산님이 안산 번화가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며 피켓 시위를 벌이고 있다.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위해 안산님과 초콜릿 안산님이 안산 번화기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며 피켓 시위를 벌이고 있다.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위해 안산님과 초콜릿 안산님이 안산 번화기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며 피켓 시위를 벌이고 있다.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위해 안산님과 초콜릿 안산님이 안산 번화기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기 위해 시위를 준비하고 있다.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위해 안산님과 초콜릿 안산님이 안산 번화기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기 위해 시위를 준비하고 있다.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초콜릿 안산님이 안산 번화기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며 피켓 시위를 벌이고 있다.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초콜릿 안산님이 안산 번화기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며 피켓 시위를 벌이고 있다.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위해 안산님이 안산 번화기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며 피켓 시위를 벌이고 있다.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위해 안산님이 안산 번화기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며 피켓 시위를 벌이고 있다.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위해 안산님이 안산 번화기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며 피켓 시위를 벌이고 있다.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위해 안산님이 안산 번화기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며 피켓 시위를 벌이고 있다.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위해 안산님과 초콜릿 안산님이 안산 번화기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며 피켓 시위를 벌이고 있는 가운데 피켓 속 정인이 모습.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위해 안산님과 초콜릿 안산님이 안산 번화기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며 피켓 시위를 벌이고 있는 가운데 피켓 속 정인이 모습.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위해 안산님과 초콜릿 안산님이 안산 번화가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며 피켓 시위를 벌인 뒤 시민들의 서명을 받고 있다.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위해 안산님과 초콜릿 안산님이 안산 번화가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며 피켓 시위를 벌인 뒤 시민들의 서명을 받고 있다.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위해 안산님과 초콜릿 안산님이 안산 번화가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며 피켓 시위를 벌이고 있다.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 회원인 닉네임 위해 안산님과 초콜릿 안산님이 안산 번화가인 중앙역 앞에서 정인이 아동학대 사망 사건의 가해자인 양부모의 엄벌을 촉구하며 피켓 시위를 벌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