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06-16 12:33 (수)
[영상] 참 언론인 이용마 기자 시민사회장, 마지막 메세지
상태바
[영상] 참 언론인 이용마 기자 시민사회장, 마지막 메세지
  • 미디어몽구(김정환)
  • 승인 2020.05.05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인 곁 지킨 아내 김수영 씨 "세상의 암도 다스리는 우리가 되길"

해고를 무릅쓰고 2012년 공정방송 파업을 이끌었던 이용마 기자가 2016년 9월 복막암 말기 판정을 받은 뒤 투병 끝에 서울아산병원에서 생을 마감했습니다. 상암동 엠비씨 본사 앞에서 열린 시민사회장에서 추모영상과 아내 김수영씨의 발언을 전합니다. 다시 한번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