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05-25 15:03 (수)
[영상] '웃고 울고' 세월호 광화문 농성 100번째 밤
상태바
[영상] '웃고 울고' 세월호 광화문 농성 100번째 밤
  • 미디어몽구
  • 승인 2014.10.22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젯밤 비도 오고 추워져 느끼는 체감은 영하 날씨였습니다. 그 속에서 광화문광장 세월호 농성이 100일째를 맞았습니다. 시민들과 유가족, 자원봉사자들100여명이 모여 조촐하게 촛불을 들었어요. 김제동도 와서 팽목항에 이어 감동 메세지 2탄을 전했답니다. 지난 100일 동안 유가족들의 목소리가 작아지는 걸, 고립되어 가는 걸 막아주기 위해 광장을 지켜주고 함께해 주었던 모든 분들께 감사 드립니다. 끝까지 함께 웃으면서 이 말도 잊지 말아 주시고, 각자 가슴에 작은 온기 전파하니 많이 공감해 주세요.



[#M_아래 SNS 버튼 눌러 공유해 주세요|접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