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위안부 문제, 사과 받을 필요가 없다" 망언한 문창극 총리 후보에 대한 김복동 할머니 반응 입니다. 할머니들 소원이 일본 정부의 공식 사죄인데, 그래서 20년 넘게 세계에서 가장 긴 시위를 하고 있는데 어찌 저런 망언을 할 수 있는지... 사퇴가 아니라 추방 시켜야 합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