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기존 언론에서 보도되지 않았거나,
비중은 있는데 단신 보도한 내용을 전합니다.

추모객들과 경찰만 몸싸움한게 아니다.

전의경 어머니들을 향한 여성들은 격앙되어 있었다. 경찰의 봉쇄속에 추모객들은 덕수궁 대한문 앞 광장에 마련된 분향소에 들어가기 위해 경찰과 곳곳에서 심한 몸싸움을 벌였다. 남녀노소 가릴것 없이.. 차벽을 위해 세워져 있는 전경버스 밑으로 들어가 분향소로 들어가려는 분들도 곳곳에서 목격됐다.

시청역에서 국화를 들고 오는 중고등 여학생들은 조문도 하지 못하고 사온 국화 한송이를 들고 아쉬운 발길을 돌려야 했다. 이곳 저곳에서 함성소리와 울부짖는 소리가 한 맻힌 듯 시청광장 앞에 퍼져 나갔다.

처음 임시 분향소에 차려진 곳을 갔더니 세곳에서 여성분들이 격앙된 채 전의경들에게 거친 항의를 하고 있었다. 어찌된 일일까...전의경 뒤로 뛰어 들어간 아줌마 한분을 만나게 해달라는 항의와, 제과점 안쪽에선 한 아줌마가 여성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었다. 그리고 제과점 밖에선 한 아줌마가 앉은채 추모객들에게 같은 항의를 받고 있었다.

제과점 안쪽으로 들어가 상황을 들어보니, 여성분들은 아줌마들이 본인들의 모습을 카메라로 찍어 전경에게 보여줬다는 것. 그 사진이 어떤 용도로 쓰이느냐며 항의하는 중이었고, 찍힌 사진을 삭제하기 위해, 함께 있던 아줌마들에게 연락을 취해 보라는 요구를 하고 있었다.

아줌마는 "우리 아들 의경을 보내놓고 이런 현장에 한번도 안나왔다. 근데, 오늘 장소를 이곳에서 만난다고 해서 처음으로 나왔는데 (일행과) 얘기만 했을 뿐 사진은 안 찍었다"며 억울해 했다. 그때 제과점 밖에 앉아 있던 아줌마 카메라가 그곳에서 항의하던 추모객들에게 빼았겼고, 경찰은 그 카메라를 찾기 위해 조문 태극기를 들고 있는 학생 몸을 뒤지는등 추모객들과 몸싸움을 벌였다.

그렇게 30분 넘게 아줌마와 여성들의 양보없는 설전이 계속되었고, 아줌마 한분이 제과점 안에 있는걸 어떻게 알았는지 경찰 지휘관이 들어와 여성들과 함께 심한 몸싸움을 벌인뒤 데리고 나갔다. 그 아줌마는 본인과 함께 온 일행이 의경 어머니들이 맞다고 했고,"사진 찍어서 (전의경에게) 금방 넘길줄은 몰랐다"고 말했다.

집회 시위 현장에 나와 사진을 찍어 전의경들에게 보여주거나 제공해 주는건 좋다. 누가 누군지 모르니깐... 근데, 상황 판단을 해가면서 하면 좋겠는데 말이다. 전직 대통령 서거를 추모하기 위해 온 시민들이다. 그런 분들을 경찰은 추모도 하지 못하게 하는데, 거기에 한술더 떠 추모객들을 흥분시켜야 할 필요가 있을까...

전의경부모님들 노무현 전 대통령 분향소에 만큼은 나오지 말아 주세요. 추모하러 오시는건 상관 없지만요.

            

영상과 글 내용이 유익하셨다면 그냥 가지 마시고, 아래 view on (추천) 클릭해 주세요. (로그인 없이 가능)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모두가 2009.05.26 14: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두가 같은 족속들이네....
    이나라에 태어난게 이리도 부끄러울 줄이야...
    쪽바리들은 우릴보고 웃고 있겠군...
    니들 모두가 다 똑같다....이거뜨라

  3. 아 정말 2009.05.26 14: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친년이네...변명하는게 너무 뻔히 보여서
    한소리 또하고 또하고...
    아...참...쥐박이가 대통령 된 후 나라를 아예 말아 먹다 못해
    산산조각을 내는구나...

  4. 저개년 2009.05.26 15: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 개념없이 아가리 놀리고 행동하는 년은 가랑이를 찢어버려야되...
    그 사진이 어떤 용도로 쓰이는줄 알기는 하는건지...
    다른곳도 아니고 지금 저런 상황에서 저따구 행동을 하는 개년

  5. 한심한년 2009.05.26 16: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경근무도 대신 서주지..

    자식 군대 보내 놓고 따라다니면서 뭐하는 짓이야?

    미친년..

    저런년은 가만 보면 개독교도들이더라.

  6. 화장지 2009.05.26 16: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마 일보고 밑도 닦아줄걸.....

  7. 예휘 2009.05.26 16: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가 무서워서 그렇게 난리 들이지???
    뭔가 꿀리는게 있으니 자발적인 시민들의 행동까지도 제지하고 막는게 아니겠는가
    ㅠ.ㅠ
    불쌍한 놈들

    • 시민2 2009.05.26 18: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넌 경찰이 너 사진 찍으면 좋냐? 범죄자들 그런식으로 찍히더만... 경찰이 직접 안찍었잖냐고 하면 넌 삐리리다.

  8. 어느 아줌마 2009.05.26 17: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땅에는... 이 땅이 100년 전 그 상황되는 경우 상상한다 했을 때,
    적극적 친일하고도 남을 사람 널려 있습니다.
    부끄러움 그런고 모르고 양심 원래 없고
    잘 먹고 잘 살고 있는데 그럴 수 있음이 자기 능력 뛰어나서라고만 생각하고
    '사람'의 의미없는..남은 오로지 아부할 윗사람과 깔아뭉갤 아랫사람구분밖에 못하는
    오로지 자기 새끼 자기 돈 성공밖에 모르는 그런 사람들 이땅의 기득권에 깔려있습니다.
    참여정부시기는 그들의 진짜모습을 알 수 있는 기회였습니다.
    착각에서 벗어나 모두 절교하고 사는 저..처참하게 가신 그분을 이해할 수 있을 정도입니다.

  9. 시민 2009.05.26 17: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요. 진짜 전의경 엄마는 아닌것 같습니다.
    명박이와 보수단체에서 보낸 알바같습니다.

  10. 머리식히자 2009.05.26 17: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효...진짜 인터넷에 글 올리는 알바들이나, 사람들이나, 청소년들이나, 어른들이나..

    정신 못차리는 사람들이 너무 많아...

    조금만이라도 애도하자는데...

    그게 그리 못봐줄 일인가..

  11. 여하튼 암닭이 울면 나라가 망한다더니.. 2009.05.26 17: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골빈년들..

    여하튼 여자들이 기가쎼니까 나라가 이모양 이꼴이지 ㅉㅉ

    • -_- 2009.05.30 12:33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자가 기가 센거랑 저거랑 무슨상관?

      니네 엄만 여자도 아닌가보군

      너도 골이비어서 맟춤법도 틀리는구나

    • 현재 우리나라는 2009.07.03 17:37  댓글주소  수정/삭제

      수탉 한 마리와 그 추종자들이 울어서 망해가고 있습니다
      닭이 아니라 쥐인가?

  12. 근데 저 젊은여자 말하는거 싸가지 없네 2009.05.26 17: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젊은여자 싸가지 없네 ;;
    아무리 그래도 나이 어머니뻘 되는 사람에게
    계속 말끊고 싸가지 없게 말하네;;
    저런년은 기싸대기 한대갈겨야 되는데

    • 시민2 2009.05.26 18:12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보게 자네...
      인성이 없는 나이는 숫자에 불과할 뿐일세
      무조건적인 모성본능은 짐승들이 더 강하다네
      사리분별을 할줄알아야지 ㅉㅉ
      자네도 군생활을 어머니랑 손붙잡고 했나?

    • 장난하냐???어이없네 2009.05.30 12: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너도 똑같은 저런년이고 내가 귀싸대기 날려주마
      무개념아 니 부모 욕되게하고싶지않으면 입다물고있어
      뇌는 장식으로 달고다니냐?
      맞춤법도 틀리는게 뇌가 정말 없는 모양이다
      넌 공부나하고오렴

  13. 시민2 2009.05.26 18: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후배전경 몇넘들 때문에 선배들 모두 마마보이로 몰리는구나 에휴

  14. 시민 2009.05.26 18: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러니까 노무현이 자살한거지 ㅉㅉ

  15. 나도요 2009.05.26 18: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보다 팔년이나 먼저 가신분 욕되게 하지마십시요 전.의경 들도 우리의 아들이요 동생 들입니다 소수의 몰상식한 인간들 눈앞에 보이는것만 추궁하는 인간들 그러한 인간들 뭐 어떠한말로 표현하겠 읍니까 죽어봐야 저승을 알지요 .....지옥을?

  16. dagi5430 2009.05.26 19: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찍어 증거물로 제출해서 아들 경찰국장 시키고 싶었나보네
    정말 가지가지 한다....

  17. 김지우 2009.05.26 20: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들 아주 가지가지하시네..
    묻는 젊은여자들은 왜 말투가 저따구? 싸가지 드럽게없네
    니네 엄마한테 그따위말투로 묻냐? 싸가지 없는년들 여자들 묻는 태도부터가 틀렸네..
    나도 저기 나온 여자 의경엄만지 알반지 모르겠지만 사진찍힌 이유를 모른대잔냐
    저사람이 사진찍은것도 아닌거같은데 왜저렇게 꼬치꼬치 물어보는지 참 ...이러니
    대한민국이 뭐가되겠냐 난 한나라당쪽도 아니고 알바도 아니다.
    난 그저 대한민국 남자로서 저상황이 한심할 뿐이다

    • 김지우씨의 사진이 2009.07.03 17:43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주머니들에게 찍힌 걸 분명히 봤고
      아주머니들은 안 찍었다고 발뺌하고
      그 사진은 전경들 손에 넘어갔고
      일반 시민이라면 소환, 공무원이라면 소환+징계-연봉삭감

      김지우씨는 저 아가씨들을 제치고 달려나가
      아주머니의 멱살을 잡는다 에 이 모니터와 키보드를 걸겠다

  18. 켈리짱 2009.05.28 07: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는 아직도 저 상황이 이해가 안감,....아들이 의경인데 저기가서 뭐 어쨌다는 거예요??

  19. 켈리짱 2009.05.28 07: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는 아직도 저 상황이 이해가 안감,....아들이 의경인데 저기가서 뭐 어쨌다는 거예요??

  20. ... 2009.05.30 17: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딱보니..전형적인..........뉴롸잇 계열 아줌마 말투네요..........

  21. 마니 2009.06.10 01: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단한 치맛바람이군요, 아니면 진짜 뉴라이트일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