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구청장들은 시의원들을 존경하는 마음으로 대하세요"

구청직원들의 계속되는 선물 공세..


작년 체육대회때 시민들의 따가운 눈총과 관련 기사로 인해 네티즌들의 비난을 샀던 서울시 의회가 올해에도 잠실보조경기장에서 체육대회를 열었는데, 시민들의 따가운 눈총에도 아랑곳 하지 않고 체육대회를 열게 된 이유와 무엇을 하는지 보기 위해 현장을 찾아 가봤습니다.

서울시장, 각 구청장, 구의회 의장등이 체육대회를 축하해 주기 위해 방문 했던데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왜 서울시 고위 공무원들이 총 출동해 축하해 줄까? 알아보니, 시의원들에게 잘 좀 부탁해 달라는 말을 하기 위해서 참석한 것이더군요. 오세훈 시장도 축사를 통해 많은 도움을 바란다는 말을 한 이유가 이를 뒷 바침하듯이...

     

개회 선언을 시작으로 대회가 진행되는 동안 경기장 입구쪽을 보니깐 , 각 구청에서 온 직원들이 종이가방을 들고 하나 둘 나타나기 시작했습니다. 음료수와 과일바구니, 박스, 종이가방 등을 들고 경기장을 찾았는데 다가가 이게 뭐냐고 구청에서 왔냐고 물었더니 다들 그렇다 내용물은 음료나 먹을꺼다고 말하는데 박스나 종이가방 안에다가 먹을껄 갖다 줄까? 생각이 들면서 보여달라 하니깐, 보여줄 수 없다며 경기장 안으로 들어갔습니다.

몇 몇 구청도 아닌 서울에 구청이 몇개야? 할 정도로 방문 행렬은 계속 됐습니다. 경기장안으로 들어와서도 지역구 출신 시의원들을 못 찾아 계속 경기장 주변을 돌아 다니는...찾으면 아무 꺼리낌 없이 "어디구청,구청장이 보내서 왔습니다,아..네 고맙습니다." 인사를 주고 받으며 시의원이 직접 선물을 받던데 관행처럼 이어져 온 건지 그 모습이 너무 자연스러웠습니다.

그리고 멀리 경기장 구석을 보니 몇 군데서 시의원들과 구청직원들이 모여 뭘 의논하고 있던데 한곳을 가까이 가서 보니깐 ,도시계획과 관련된 현안을 시의원 3명이 참석한 가운데 부구청장을 비롯한 도시개발국장 그리고 수행원이 보고 하는데, 한 시의원은 누워서 담배 피며 듣고 있고.. 보고가 끝나자 손가락질과 고함을 지르며 부구청장과 도시개발국장을 야단(?)치는데, 듣고 있는 구청 관계자들은 무슨 죄인처럼 두손을 앞에 모으고 고개를 숙이며 네네 하고만 있더군요. 시의원들의 파워가 이 정도로 셀까? 정말 놀랐습니다. 아무 소리도 못 하고 호통치는 시의원들에게 계속 굽신 거리며 네네 잘 알겠습니다, 그렇게 하겠습니다. 하는데, 구청장들이 왜 이 행사에 참석했나 이제 느낌이 팍 오더군요.

또 다른 시의원은 진행자가 경기에 임하는 각오를 묻자 마이크를 직접 뺏으며 뜬끔없이 거기에 참석해 있는 구청장들에게 불만이 많이 쌓였는지 명령조로 불만을 얘기 하다 "구청장들은 시의원들을 존경하는 마음으로 대해달라" 말해 모든 시의원들로부터 박수를 받는 상황이 벌여 지기도 했습니다. 구청장을 향한 발언 수위가 높아지자 진행자가 마이크를 뺏을려고 진땀을 흘리더군요.

그렇게 경기가 진행되는 동안 시간이 흐르자 한두명의 시의원들이 이탈하고,경기진행 하는데 있어 비 협조적이고,진행자는 빨리 모여달라 다른 종목을 해야 하니깐 하는데도 말을 안 듣는 상황이 계속되자 근처로 운동을 왔다가 구경하는 한 아주머니가 하는 말이 "모여라 모여라 하는데도 말도 안 듣고 배웠다는 의원들이 아이들보다 말을 안 들으니"하면서 쓴 웃음을 지을 정도로 경기 진행이 원활하지 못했습니다.

이번 체육대회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 진행 되었는데, 체육대회를 보면서 느꼈던건 작년에 욕을 먹었으면서도 올해 또 체육대회를 할까? 그것도 국정감사가 (시의원들과 상관은 없겠지만,)시작되는날 평일에 하는지...휴일도 있는데...또 경기내내 구청에서 뭘 그렇게 많이 보내는지 내용물이 궁금할 정도로 말이죠!! 먹을꺼라고 하기엔 종이 가방들이 작고...경기 진행에 적극적으로 따라 주지도 않고...세금은 세금데로 축 내고 구청장들을 상대로 힘을 과시하고...사람들이 "나라 돌아가는 꼬라지하고는.."말하는게 이럴때 하는 말이구나 느낀...그런 체육대회였습니다.

mor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버드라이브 2008.05.17 16: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석자 명단 공개하시죠...^^

  2. 쥴리 2008.05.21 19: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벌레들 다 나왔어...

  3. 여기봐바 2008.05.21 19: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전 무개념 탑재에 막가파식 운영이로군요..이런 관행들 싸그리 다 없어져야 하는데...
    원래 썩어 버린 곳이라...
    관행이라~이렇게 치부해버리니 에효~

  4. 왕십리 2008.09.26 03: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썩은데가 없네요 월급 반으로 깍읍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