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도청 앞에 무상급식 실시하라는 경남지역 엄마들 여론이 모여 있다.


이에 경찰은 불통의 상징 차벽을 쌓아 여론을 차단했다.


'쳐들어올테면 쳐들어와봐!' 건물 애워 싼 경찰 병력.


"내가 준표 내놔!" 엄마들은 규탄 모임에서 소심한 복수를 예고 했다. 홍준표와 도의원들은 정치판에서 투표로 쫒아내겠다고 결의했다.


급식판 들고 참가한 엄마들


피켓 만들어 참가한 엄마들


주변에도 각 지역에서 모인 엄마들의 분노가 폭발한 상태다.


통행 막힌 엄마들의 항의도 이어졌다.



도의회 건물 앞에서도 엄마들 피켓시위가 계속되고 있다.


도의회 방문한 경남교육감이 학부모들에게 사과하며 이야기를 듣고 있다.


그 시각 경남도의회가 무상급식지원예산 대신에 사용하게 될 서민자녀교육지원사업 관련 조례안을 통과시키고 있다.


도의회가 무상급식지원 중단 및 서민자녀교육지원사업 조례안을 통과시키자 도의장 나오라며 들어가려는 그리고 이를 막는 경찰과 엄마들간 몸싸움이 벌어지고 있다.


"당신들 도의원 맞지?" 엄마들이 도의원인지 아닌지를 검문검색하며 의회 주차장에서 나오는 차량들을 막고 있다.


한 학부모가 도의원이면 절대 못 나간다며 차 앞에 누워 항의하고 있다.


엄마들이 도의회 건물 주차장을 봉쇄하자 의원들은 쥐새끼로 변하기 시작했다.



영상도 편집해 올리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ㅅㅂ 2015.03.24 07: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국민세금으로 홍좃표 해외여행 골프치러 보냈네 홍좃표 대단해 ㅅㅂ 개쓰레기
    내가 이래서 투표를 안해 좃표 이런 인간을 왜 뽑았는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