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세월호 실종자 가족들이 범정부 대책본부 항의 방문 중 이주영 해양수산부 장관과 면담 내용을 폰으로 촬영해 보여 준 영상 입니다. 상황 파악 못하는 국무총리, 기가 막힙니다. 총리님, 지금 성금 모금하고 보상 협의할때 인가요?



아래 sns 버튼 눌러 공유해 주세요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1112 2014.04.26 21: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게 장관이고 총리면.. 없는게 낫다.. 차리리 거짓말 안하는 초딩이나 앉혀라.. 일은 어차피 밑에 꼬붕들이 다하는거 아니었어???

  2. 보라 2014.04.27 13: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휴~
    사람을 구조 하는 것이 중요한 시점에
    도대체 책임자라는 사람들은 뭘 하는 것인지...
    답답합니다.

  3. 강오석 2014.04.27 23: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잠깐 잠깐 기사로 접하는 것만으로도 가슴이 답답하고 분노가 치밀어 오르는데.

    저런 상황에 눈돌리지도 못하고 계속 직시하셔야 하는 분들은 얼마나 힘이 드실지 가늠할수가 없습니다.

    멀리서 나마 마음으로 응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