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천안함 실종장병 무사귀환 촛불문화제 열렸지만

해도해도 너무해야 한다고 할지, 이제는 당연한 일이라고 해야할지 모르겠습니다. 오늘로 일주일째 46명의 실종장병들이 생사조차 확인되지 않아.. 온 국민이 애를 타고 있는 가운데, 시민 4명이 어젯밤 덕수궁 대한문 앞에 모였습니다.. 기적처럼 수색과 구조작업에 큰 성과를 있길 바라는 마음 하나로 실종장병들의 무사귀환을 기원하기 위해서 입니다.

간절한 마음을 촛불과 함께 기도하고, 날이 갈수록 쌓여만 가는 여러 의혹들을 속 시원하게 풀어 달라고자 모인 4명의 시민앞에 경찰 80여명은 이분들이 들고 있던 촛불을 끄고 빼앗은뒤 해산까지 하라는 경고방송을 했습니다. 누굴 규탄하는것도 아니요, 실종장병들의 무사귀환을 바라는 간절한 마음 하나로 모인 것인데.. 경찰은 실종장병들의 무사귀환도 허락치 않은 것입니다.

이유는 단하나 촛불을 들었다는 것입니다. 경찰이 촛불을 끄면 시민들은 다시 켜고 이과정을 반복했습니다. 그리고는 나중에 촛불을 빼앗아 버렸지요. 하지만 또 다른 촛불이 시민들에게 있었는데.. 핸드폰 촛불이었습니다. 설마, 아이폰 안에 불타 오르는 촛불까지 빼앗을까 걱정했지만, 다행히 걱정으로 끝났습니다. 앞으로 전자촛불을 어떡해 해야할지 경찰에 고민을 안겨주기도 했는데...

이분들 뿐 아니라 사진기자들도 경찰들과 실랑이가 있었는데, 경찰 한명이 촬영한 사진삭제를 요구했습니다. 본인이 나오면 안된다는 것이었죠. 이런 상황들을 어떻게 받아 드려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로이터에서도 취재온거 같은데 전 세계로 이 소식이 나간다면...창피합니다.

실종장병들의 무사귀환과 순직대원의 애도조차 촛불을 들었다는 이유 하나만으로 못한단 말인지...어제 있었던 일이 만우절인 오늘 거짓말이었으면 좋겠습니다. 실종장병들이 무사귀환하는 그날까지 이분들은 매일밤 대한문 앞에 모인다고 했습니다. 무사귀환을 바라는 이분들의 간절함을 꺽지 말아 주세요. 부탁 드립니다. 사고친다거나 그럴일 없으니 지켜만 보시고 방해는 하지 말아 주세요.ㅠ

슬프고 창피합니다.



영상을 잘 봤다면 그냥 가지 마시고 아래 손가락 버튼을 눌러 추천해 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은비아비 2010.04.01 15: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명박의 경찰이 이젠 갈데까지 가 보자는 심산인가 봅니다.
    저 사람들이 민중의 지팡이가 맞습니까?
    저 촛불을 든 시민들을 저지하라고 지시한 사람이 누군지 모르겠지만 그 사람은 우리나라에 필요하지 않은 사람이 분명해 보입니다.

  3. park 2010.04.01 15: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탐탐이 썩고있다 노라조 알레알레

  4. 늦은여름 2010.04.01 15: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난 진실을 알고 싶다.. 왜? 구조가 늦어지고 있고.. 왜? 은폐하려 하는지.. 왜? 작은 촛불도 꺼버려야 하는지

  5. moon 2010.04.01 15: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한문 앞에서 경찰들이 양초를 뺏어가서 아이폰으로 촛불을 들었더니,경찰 무전으로 아이폰 촛불은 어떻게 하냐며 상부와 교신-이통사 폭파하라는 지령 떨어질지도(농담인 거 아시죠). -이외수 트위터에서

  6. 바보사랑 2010.04.01 16: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폰 촛불은 어떻게 합니까
    :1)밧데리를 빼=어쭈구리
    2)이동통신사를 폭파해=절시구나
    3_국제적발상으로 해결해=지화자

  7. 더러운 나라 2010.04.01 16: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치사하게 나온다면 촛불도 사유재산인데 ... 경찰얼굴도 나왔겠다 해볼만하네 물에빠져도 구해주지않는 나라의 군인을 해야하나? 차라리 싸워야하나? 음 갈등이네 군대가면 다 이꼴날텐데 아 걱정이네 아들도 낳지말아야 아니 딸은 죽을지모르니 혼자싸우다 가야할 나라구만 힘든 나라네

  8. ㅡ;; 2010.04.01 17: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도는집에가서 하세요. 정치적 이유가 아니고서 왜 한밤에 모인겁니까. 제발 모든지 적당히 합시다. 실종자들의 이름을 빌려 정치적으로 이용하지 마세요.차라리 떳떳하게 진상규명하라고 하는것도 아니고.

  9. kim 2010.04.01 17: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한민국이 언제부터 이렇게 된거지...

  10. 어처구니 2010.04.01 17: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발 무사귀환..

  11. 그래도 대한민국은 우리 희망 2010.04.01 17: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 정치적인거 떠나서 실종자 구하고자 노력하는 해군해난구조대...119구조대...공수특전단...그리고 민간 구조대..이런분에게 희망을 전합시다...아..지겨워..

  12. 장군 2010.04.01 17: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용히 집에서 기도하던지 직접 구하러 가보시던지요

  13. 촛불들면 2010.04.01 18: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살아돌아오느냐?

    순직하신 한준위님 묘소가시는 분들은 그분이 살아돌아시라고 가는거임?

    이런 끔찍한 비극의 재발을 막기위해선 정치적 행위가 있어야 하는 건 생각 안 함?

    직접 구하러 가라고? 근데 너는 왜 여기다 댓글다니?

  14. 한국의 민주주의는 죽었다... 2010.04.01 22: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들이 처음 왔을 때"
    맨 처음 나치정부는 공산주의자들을 잡아갔다. 나는 침묵했다. 나는 공산주의가 아니었으므로...



    그 다음, 정부는 사회 민주주의자들을 잡아갔다. 그때 나는 침묵했다 , 나는 사회 민주주의자가 아니었으므로...



    그 다음, 정부는 노동조합원을 잡아갔다. 그때 나는 침묵했다. 나는 노동조합원이 아니었으므로...



    그리고 정부는 유태인을 잡아갔다. 그때 나는 침묵했다, 나는 유태인이 아니었으므로...



    마침내 정부는 나를 찾아왔다. 하지만 나를 위해 항변해 줄 사람이 아무도 남지 않았다.

    -마르틴 니뮐러(martin niem ller)독일 신학자-

  15. 2010.04.01 22: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좌파무리들.... 대한민국은 민주주의 국가입니다.

  16. 한국의 민주주의는 죽었다... 2010.04.01 22: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 집회가 불법이든 아니든...

    기자가 취재하는 것을 방해한다는 것은 언론의 자유를 방해하는 행동인데..

    민주주의에 권리 중에 언론의자유가 허용하지 못한다는 것은 북한과 같은 독제주의인데..


    이 나라의 주인은 누구일까요????

    1. 국민?

    2. 정치가?

    3. 일본인?

    그러면 경찰서장?


    한국에서는 좌파와 우파를 구별하기가 힘드네여ㅠㅠ

    저도 기회가 되면 꼭! 촛불시위에 참가하겠어여!!

  17. sjan 2010.04.01 2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우리나라 너무 하는거 아닌가요 아니 우리나라가 아니라 대통령이라는 사람 정말 싫어 싫어

  18. Rim 2010.04.02 02: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확대시키긴 머하지만
    독도 발언 조용히 묻혀가네여
    그외 주요 문제들도..^^
    아니겠죠

  19. ㅇㅇ 2010.04.02 0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니들 경찰 너무 얼척도 없다..

    너희들도 언제 심판받아야 할 날이 꼭 올거다

  20. 유랑검객 2010.04.02 18: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몽구님덕에 항상 눈과 귀를 깨울수 있어 감사합니다.~ 항상 힘내주세요!!!

  21. 세어필 2010.04.03 12: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외 신문이라고 해서 특별대우 없는 공정한 처사에 감명받게 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