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카메라 거부한 진정한 천사

연예인 손이라고는 믿기질 않을 만큼 그의 손은 거칠어 있었다. 그 손으로 장애를 가진 아이들에게 밥 먹여주고, 안마도 해주고, 사진도 함께 찍으면서 즐거운 시간을 보냈던 배우 김남길, 그는 이날 천사가 되어 아이들에게 따뜻한 사랑과 희망을 나누어 주었다.

종로에 위치한 <라파엘의 집>에서 김남길은 나경원 의원과 자원봉사를 했었다. 근데 그는 아이들의 이름을 다 알고 있었다. 직접 한명 한명 이름 부르며 다가가 "형 기억나?","지난 번에 형과 한 약속 잊지 않았지?" 등등 분명 이곳에 처음 온건 아닌듯 자연스럽게 말을 이어갔다. 난 김남길이 처음 방문한 줄로만 알았다.

왜냐면, 나경원 의원과 함께 하는 봉사활동인줄 알고 있었던 터라, 나 의원이 봉사하는데 그가 따라 와서 함께 하는 줄만 알았다. 근데, 오자 마자 아이들의 이름을 부르며 놀아주고, 아이들을 돌보는 선생님들과도 친숙하게 이야기하는거 보고 의아스러워서 한 선생님에게 물었더니 전부터 남몰래 꾸준히 방문해 아이들과 놀아주다 가고 그랬다고...

그니깐, 김남길이 봉사하고 있던 곳에 나경원 의원이 왔다고 해야 맞는 말이다. 근데, 이 소식과 관련된 기사를 보니깐, 마치 나경원 의원이 봉사하는데 김남길이 따라 와서 봉사활동 펼쳤다는 식의 기사가 나와 있어서 바로 잡으려고 한다. 나경원 의원도 봉사하는 시간동안 아이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낸건 맞지만, 끝까지 함께 하지 않고, 중간에 그냥 갔거든... 근데, 기사에는 마치 김남길이 자봉에 따라 온 것처럼 나왔으니, 그 기사를 읽는 팬들은 좀 억울할거 같아 바로 잡는다는 것이다. 암튼, 언론들이 문제다. 현장에 오지도 않고 나경원 의원실이 뿌린 보도자료로 기사 쓰니 이런 '오해'가 생기는 거겠지.. 김남길은 끝까지 아이들과 함께 했었다는걸 알려 주고 싶다.

김남길이 이곳을 자주 방문했다는 이야기 듣고 그가 아이들을 얼마 사랑하고 아끼는 지를 알 수 있는 대화 내용이 있었다. 선생님이 김남길에게 "이번 크리스마스때 뭐하냐"고 묻자, 김남길 "그럼 <라파엘의 집>에서는 뭐하냐" 되물으니까, 선생님 왈 "되게 한가하고 우울할꺼 같다" 김남길도 "저도 한가하고, 외로울꺼 같고, 할 일이 없을꺼 같다" 맞장구 쳐주는데 그때서야 선생님들이 좋아서 "와~ 잘됐다" 했다. 크리스마스때도 이곳에 올 것임을 암시해주는 대화 내용이었으니깐. 이 대화로 그는 아이들의 든든한 형이고, 오빠구나를 느꼈다.

촬영이 끝나갈때 쯤 수첩 꺼내 사인을 부탁했다. 근데, 자기가 사인 해주는 종이가 따로 있다고 했다. 어떤 건지 보니깐, 팬카페 주소가 적힌 종이였다. 아이들 돌보는 선생님들도 사진 찍으면서 김치해 달라 그러고 다른 포즈도 요구하고.. 마치 한 식구처럼 자연스럽고 행복함이 묻어난 장면이었다. 

이날 함께 한 그의 모습은 아랫 주소에 영상으로 나와 있다.



아래 SNS 버튼 눌러 공유해 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오해 2009.12.13 2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 딴 쓰레기 정치인과 하필 왜 봉사하러 갔을까라고 오해했는데

    알고 보니 김남길씨는 전부터 봉사다녔던 곳이었네요.

    역시라는 생각이 들어요 ㅎ 해맑고 소년 같은 남길씨 웃음보면

    정말 천사 같아요.

    보여주기 위한 것이 아니라 진심으로 봉사하는게 느껴져서 좋습니다.

    나경원 얼굴은 편집해줬으면 좋겠어요. 저 여자 때문에 김남길씨까지

    욕먹는 거 원치 않아요.

  3. 나.경.원;; 2009.12.13 22: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담때매 기분좋게 기사보러들왔는데 웬 나경원;;;;;;;;;;;;;; 캬악 퉤~엣~~!!
    혹시 김남길도 뉴라이트아닐까 하는 생각이 드네...ㅠㅠ 아짜증나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4. 포기 2009.12.14 16: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에 선덕여왕을 삼국유사를 뭐 간=칸이라고 해야 맞다고 하는데..
    신라인이 직접쓴 금석문에 대왕이라는 표현이 나오는데 무슨 그런 소리를..;;
    진흥왕 순수비에는 대왕(또는 태왕), 천전리서석에도 성법흥대왕이라고 나오는 것을..
    광개토왕비와 중원고구려비에는 신라왕을 매금(마립간)이라고 하고 있고..

    기사와 관련 안된 이야기는 그만하고~
    김남길씨 웃음이 해맑다고 생각했는데, 착한 심성이 그대로 미소로 드러나는 것이었군요!

  5. 나만 그런겨? 2009.12.14 17: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예전부터 꾸준히 봉사활동하던 곳인지 의심이 가네요..낙마사고로 병원에 있을때도 봉사활동 갔다는 글 보고 의아했었는데..낙마사고때문에 출연을 하네..못하네..하던 와중에..왠 봉사활동?
    라파엘의집 홈페이지 가보니..낙마사고 이전 봉사활동 모습은 없는것 같던데..그리고 처음 왔을때 작성자가 쓴 글을 보면 꾸준히 다녔던 사람이라는 생각은 안듦..
    정말 그 전부터 꾸준히 가셨던것 맞나요?? 맞다고해도 확인할 방법은 없지만..
    나경원의원과 봉사활동을 대비해서 먼저 가셨던게 아닌가 생각도 들어요..그때나..지금이나..절대 갈 상황이 아니라는 생각이거든요..동료들은 쉴세없는 촬영으로 병까지 걸리면서 촬영하고 있는데..
    차라리 고생하는 출연진들을 위해서 봉사했다는 소식이 더 인간적이고 훈훈하게 들렸을것 같네요..

    • 드뎌 안티출현! 2009.12.14 1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김남길은 낙마사고에 신종플루 걸렸었고,(가장먼저걸림)
      팬카페에서 촬영장 출동해서
      간식과 스탭들에게 방한복증정한걸로 알고 있으며,
      꾸준히 갔다고 하는데 정 의심병이 생기면
      그 라파엘집으로 봉사활동해보면 알일 아닌가!

      후반 주연급인 비담역이
      다른 동료들 촬영분보다 많으면 많았지 적지 않을 터..
      뭐, 알면서 이러면 설득력이라도 있지...쯔쯔
      좋은일해도 안티, 출연진한테 봉사안한다고 안티라니..

      너만 그렇다!

  6. 우와 2009.12.14 17: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남길씨한테 많이 배우네요. 그의 팬 된지 얼마 안 됐는데.. 또 한 번 빠져듭니다. 저도 그를 닮아 봉사활동 많이 하고, 베풀며 살아가야겠어요.. 좋은 글, 영상 감사합니다 ^^

  7. 비담 쨩 2009.12.15 21: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헤헤 저런 좋은 일도 하고.. 역시 마음씨도 좋은 사람이군효!!! *^^*

  8. 멋있어! 2009.12.15 23: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있어요 ㅠㅠ! 정말 드라마에서도 멋있지만 이런모습도 너무 멋있네요!
    아 정말 우리 남길님때매 미치겟네여~

  9. 멋있어! 2009.12.15 23: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알지도 못하면서 의심부터 하시는 분들 왜그러세요 ㅠㅠ

  10. 기분 좋은 소식과 영상!! 2009.12.16 0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름다운 인간성을 가진 한 인간으로서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최고의 배우가 되시길 비네요^^
    처음 작품이라 생각되는 드라마에서 멋진배우가 될 거라는 생각을 했던
    작은 팬이 항상 응원하겠습니다.
    앞으로도 김남길이라는 배우의 이름으로 또 한 사람으로 좋은 소식들이 들린다면
    기분이 좋아질 것 같네요~ 앞으로도 멋지고 인간적인 모습 많이 기대되네요!!

  11. ㅠㅠ 2009.12.17 14: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왜 이렇게 맘이 아플까요..

  12. 비담천사 몽구쵝오! 2009.12.18 11: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천사를 알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시끄러운 현장마다 몽구님의 영상을 보면 진실이 보이더군요.
    항상 감사합니다.

    순수청년 열혈배우 김남길님, 언제나 화이팅~!

  13. ^^ 2009.12.20 14: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천사라는 말밖에 안나오네요



    천사 남길씨 화이팅!! 지켜보고 있을게요^^

  14. 정경희 2009.12.23 00: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남길씨....앞으로 더욱 멋진 배우가 되실 거라 믿어요.
    뭐랄까.저렇게 진심을 다하는 모습을 보니..
    연기에서도 진심이 느껴진다고 할까?...

    남길씨 연기의 깊은 곳에서 진정성이 느껴지는 이유를..
    오늘 알게 되었네요.

    앞으로도 쭉! 그가 뻗어가는 모습을 기대하며 응원하겠습니다.
    남길씨 화이팅!

  15. 나크 2009.12.26 2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동에 벅차 눈물이 흐를것같은 이런 스멜 !!!!! ㅠ.ㅜ.......... 좋은글 감사드립니다

  16. 와우 2009.12.28 0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남길씨 연기도 너무 잘하시고 잘생기셔서
    팬이었는데 이런모습까지 보니까 더 좋아지네요
    이렇게 좋은일 하니까 일도 잘 풀리시는 듯?!
    힘든 봉사 싫어하는 제가 너무 부끄러워집니다...
    남길씨마음 반만이라도 닮아야겠네요

  17. 2009.12.28 18: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8. 25 2010.01.02 1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심 가슴 설렌다..............진짜......너무....좋다 ㅜㅜ

  19. 꼬북 2010.01.02 14: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미인도 할때 스쳐서 살짝 보고
    선덕여왕이란프로그램의 고현정씨나온다셔서 보았는데...
    중간쯤보니 김남길때문에 보게될정도로 연기도 잘하시고 좋더라구요 ㅋㅋ
    근데 봉사도 하시다니..
    더욱 유명해져도 봉사 꾸준히하실것같아요 ㅎㅎ
    이러니 뜰수밖에 ^^ㅎㅎ

  20. 비당만 사랑해 2010.01.10 2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실을 알려줘서 정말 고맙습니다...
    진짜..가슴을 쓸어내립니다...
    어찌나 놀랬던지...휴우~~~!!!!!
    이런 사실은...주객이 전도된 ..진실은..널리 확실하게 좀...알려주시면 더욱 좋겠습니다!!!!

    김남길님..알아 갈 수 록 ..참..아름다운 사람이더군요...*^^*

  21. 국민쌍뇬-나경원 2010.02.01 0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죄송합니다, 김남길씨가 라파엘에 봉사다닌단 소식 듣고 치솟는 비담의 인기에 혹시 나도 따뜻한 시선으로 봐주면 선거에 도움되지 않을까 생각되어 가게 되었습니다.
    김남길씨는 워낙 오래전부터 라파엘에 봉사하러 다녔고 전 처음입니다.
    기자분들이랑 대동하고 갔는데요, 마침 김남길씨가 어린이들을 돌보고 있었기에 사진 동영상 찍으라고 했습니다.
    전혀 꾸미지않고 마스크를 착용한 김남길씨는 사진 찍히는 걸 원치않는 것 같았지만, 뉴스에 저의 이름과 함께 올리려면 사진 한 컷정도는 있어야 뉴스감 되지 않겠습니까 ?
    선거에 많은 도움 될 줄 알았는데, 머리좋은 남길씨팬들땜에 제가 남길씨를 이용했다는게 들통났지 뭡니까?
    제가 국민 쌍뇬 맞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