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장애인들이 취업 하기란 하늘의 별따기란 말이 나올 정도로 어렵다고 한다. 장애인들을 쓸려고 하는 회사가 정부나 지자체의 혜택이 있을 경우만 쓸려고 하고 있는게 지금의 현실이라고 한다. 30일 서울무역전시컨벤션센터에서 장애인 취업박람회가 열렸다. 장애인의 취업을 기업과 연결해 주고자 마련한 이번 취업 박람회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 되었는데, 일자리를 찾으려는 많은 장애인들이 행사장을 찾았다.

단체로 일자리를 찾기 위해 온 분들도 계셨고 , 친구들과, 가족과 함께 온 분들도 눈에 띄었다. 연령층을 봐도 젊은층과 나이드신 노년층이 구분 될 정도였는데 , 처음 취업 박람회에 일자리가 있나 왔다는 김백술 어르신을 따라 어떤 직종의 일자리와 면접을 보시는지 따라가 봤다.

행사장에 들어서자 김백술 어르신은 가장 먼저 이력서 작성하는 곳을 찾았다. 그곳에서 작성한 이력서는 총 10장. 장애인에게 일자리를 찾아 주는 행사가 흔치 않기 때문에 작정을 하고 오늘은 반드시 일자리를 구하고 집에 돌아갈 생각이다. 주위에도 많은 어르신들이 자원봉사자들의 안내에 따라 이력서를 작성하고 계셨다. 


이력서를 작성하고 회사부스를 돌아 다니지만, 눈에 들어 오는건 바로 연령제한. 회사 부스에 채용 정보를 꼼꼼히 읽으며 돌아다니기를 20여분. 지하철로 택배 배달하는 회사에서 면접을 봤는데, 회사측은 도보에 아무 이상이 없어야 한다는 것이었다. 김백술 어르신은 면접관에게 "생긴건 이래도 걸어 다니는데 아무 지장이 없는데..."하시며 자리에서 일어섰다. 못내 아쉬운거 같았다.

그리고 다른 회사 부스를 찾아 다녀 봤지만, 어르신들을 채용할려고 하는 회사는 경비직,지하철택배,전화 홍보 및 상담직회사등이 전부 였고, 이런곳에서 면접을 보고 이력서를 제출한 곳은 두군데 였다. 5시간을 돌아 다니며 일자리를 찾았는데...이 두군데 마져도 연락이 올지 미지수다. 면접관 표정이 그리 밝지도 않았는데...처음, 일자리를 구하겠다 생각하고 이곳을 찾았지만 박람회장을 들어설때 설례였던 그 표정은 이미 사라져 있었다. 많은 회사가 젊은층과 경증 장애를 가지신분을 채용할려고 하는데 , 취업 박람회장에서 내 눈에 들어온 전체 구직자 중 절반 정도가 나이 드신 어르신들이었다.
 

현관에 나와 면접을 보고 나오는 어르신들을 만나 일자리를 구하셨는지 여쭤 봤다. 대부분의 어르신들이 하는말은 "누가 우릴 써 주질 않아", "기대하고 왔는데 젊은이들만 쓸려고 하니...","장애인 취업 박람회지만 회사는 우릴 쳐다 보지도 않고 무늬만 장애인 취업 박람회인거 같아 괜한 걸음만 했어" 하시며 불만을 쏟아내고 헛걸음만 치며 돌아가는걸 보았다.

갈수록 어려워지고 있는 취업난 속에서 "몸이 불편함에도 놀면 내 자신이 나태해지고 활동해야만 내 몸이 건강해 질 수 있다는 생각에 일자리까 있을까 하고 나왔다"는 한 어르신의 말씀이 마음 아프게 들려왔다. 헛걸음만 치고 어르신들을 외면한 반쪽 취업 박람회장 다음 행사때는 주최측에서 좀 더 신경을 써 줬으면 한다.



mor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실비단안개 2007.10.31 09: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제나 머찐 몽구님 -
    시월 마무리 잘 하시고
    많이 웃는 11월 만드시길요.^^

  2. Boramirang 2007.10.31 10: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몽구님도 티스토리를...개국을 축하드립니다. ^^
    귀한 기사 잘 보았습니다.
    아직 우리나라는 복지국가와 먼 나라입니다. 후진국이죠. 이런데는...
    늘 건강하시길...^^

  3. Boramirang 2007.10.31 10: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몽구님도 티스토리를...개국을 축하드립니다. ^^
    귀한 기사 잘 보았습니다.
    아직 우리나라는 복지국가와 먼 나라입니다. 후진국이죠. 이런데는...
    늘 건강하시길...^^

  4. 2007.10.31 10: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5. 박성수 2007.10.31 1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본격적인 활동준비 8부능선 넘었습니다. 기둘려요 ^^*

  6. 善自 2007.10.31 1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장애인분들 중에 겉보기와는 달리 아주 정신적으로 건강하신분들이 많이 계십니다. 그분들을 옆에서 봐보면 누구보다도 나라를 위해서 몸소 봉사하려고 노력하십니다. 이런 분들에게는 사회에서 취업자리를 마련해 주셔야 사회가 제 기능을 다하는 것이라고 봅니다. 또한 노인분들에 관하여서는 20대와 구별하여 차별적 개별 취업자리가 알선되어야만 노인실업의 문제가 해소될 수 있다고 생각되어집니다. 비록 장애인 분들과 노인분들의 일자리가 늘어난다고 해서 20대의 일자리가 줄어드는것은 아닐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이유는 사회의 문제를 해결하고 실업해결의 업무를 담당하시는 분들이 사회 현실에 대한 구체적이며 과학적인 분석을 통하여 많은 노력을 해주신다면 반드시 그러한 노력이 경제성장을 위한 노력의 중요한 동력이 될 수 있기 때문에 사회가 발전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정말 장애인분들과 노인분들의 일자리에 좀더 관심을 가져야 할 때라고 생각합니다.

  7. 에효... 2007.10.31 12: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눈물 나네요...

  8. 안타깝네요 2007.10.31 12: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인복지에 대해선 완전 꽝인 대한민국..요즘은 왠만하면 경비들도 다 젊은 사람들만 쓰더라구요...우리도 언젠간 늙을 텐데.....이휴

  9. 안타깝네요 2007.10.31 12: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인복지에 대해선 완전 꽝인 대한민국..요즘은 왠만하면 경비들도 다 젊은 사람들만 쓰더라구요...우리도 언젠간 늙을 텐데.....이휴

  10. 노인이 장애인? 2007.10.31 13: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목은 노인, 내용은 장애인.

  11. 메롱 2007.10.31 13: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제부터 노인이 장애인에 분류 되었나요?
    장애인 취업 박람회에 가서 노인 채용안한다고 글을 쓰는 사람이 어디 있는지.....ㅉㅉㅉ
    노인 취업 박람회에서 저랬다면 이해라고 가지....
    외국인들만을 위한 취업 박람회에 한국인이 가서 취업 안된다고 말하는 것과 뭐가 다르죠?
    설명 좀 해주세요.

  12. 뭡니까? 2007.10.31 15: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쓴읶[서 너무 내용파악이 안되시는것 같네요.
    회사가 노인 장애인을 고용해야할 의무가 있나요? 글쓴이 당신이라면 당신 회사에 노인장애인을 고용하시겠습니까 젊은 장애인을 고용하시겠습니까! 자기가 고용하는거 아니라고 막말하시면 안됩니다. 회사가 정부도,자원봉사 하는곳도 아닌데 그걸 강요할 필요는 없을것같은데요.

  13. 폰지기 2007.10.31 15: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용불량 통신연체 본인명의 정상개통 및 할부개통 가능 합니다. 타명의나 비싼 선불폰을 사용하고 계신분 이젠 본인명의로 정상개통 하세요,
    http://cafe.daum.net/lgtele

  14. 김대권 2014.06.12 05: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백술씨 아들입니다.
    지금은 두 아들과 딸 사이에서 손주들도 많이 보시고 잘 지내고 계십니다.
    오랜만에 영상보니 눈물나네요